독도 술패랭이 꽃을 보다

2019.08.28  (수) 08:44:45
의약뉴스 이병구 기자 (bgusp@newsmp.com)
크게보기

작은 바람에도 흔들립니다.



일부러 입으로 살짝 불었더니 향긋한 향기가 스며드네요.



독도 술패랭이 꽃 입니다.



꽃 이름 앞에 독도가 들어가서인지 예사롭게 보이지 않더군요.



그래서 자세히 보고 또 보았습니다.



꽃 색깔이 볼수록 좋더군요.



마치 봄바람에 휘날리는 곱기만 한 연분홍 치마 같았습니다.



한편으로는 꽃잎이 잘고 가늘고 길어서 애처롭기도 했죠.



그런데 꽃은 매우 강인하다고 합니다.



척박한 곳이나 비바람이 치고 뜨거운 태양아래서도 잘 자라고 오래간다고 합니다.



마치 우리민족의 질긴 생명력을 닮았다고나 할까요.



여름의 끝자락에서 본 독도 술패랭이는 큰 행운이었습니다.



좋은 하루 보내시기 바랍니다.



ⓒ 의약뉴스(http://www.newsmp.com)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
편집자 노트 보기
뉴스홈으로 이동
PC버전

newsmp.com- 차별화된 뉴스

Copyright © newsmp.com all rights reserved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