접시 껄껄이 그물버섯

2019.09.19  (목) 09:15:10
의약뉴스 이병구 기자 (bgusp@newsmp.com)
크게보기

조금만 습한 곳을 가면 버섯을 많이 볼 수 있다.



일정한 간격으로 점이 박힌 회색의 투구 깃이 제법 위용을 자랑한다.



마치 삿갓을 쓴 것처럼 멋스러워 보인다.



찾아보니 접시 껄껄이 그물버섯이다.



줄기도 초가의 기둥처럼 날렵하게 휘어졌다.



가만히 만져보니 껄껄 하지는 않고 참으로 부드럽다.



먹어도 되는 것 아니냐고 옆 사람에게 물어보니 그렇다고 한다.



잘 못 먹으면 큰일 나는 버섯도 많아서 그냥 구경만 하다 왔다.



지나가던 파리나 쉬어 가라지.



ⓒ 의약뉴스(http://www.newsmp.com)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
최천억이 쓰는 세상일기 보기
뉴스홈으로 이동
PC버전

newsmp.com- 차별화된 뉴스

Copyright © newsmp.com all rights reserved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