낮보다 화려한 경회루의 밤

2019.10.04  (금) 10:48:26
의약뉴스 이병구 기자 (bgusp@newsmp.com)
크게보기
크게보기

경회루의 밤은 낮보다 화려하다.



건물이 아래에도 하나 더 있다.



물에 비친 모습은 감탄 그대로다.



이곳에서 왕이 수시로 연회를 즐겼다.



외국 사신을 맞고 국사를 논했다.



관광객들은 저마다 사진찍기에 바쁘다.



정면 7칸 측면 5칸의 구조물이 압도적이다.



총 12칸은 1년 12달을 상징한다고 한다.



중층 팔작지붕(위에서 봤을 때 八자 모양)이 유려하다.



전체 기둥 수는 48개.



바깥쪽 24개는 24절기를 뜻한다고 한다.



궁의 품격은 이런 것인가.



단일 평면 건물로는 우리나라에서 제일 큰 누각이다.



백성의 고혈은 간데없고 신선이 노니는 그림자만 가득하다.



ⓒ 의약뉴스(http://www.newsmp.com)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
최천억이 쓰는 세상일기 보기
뉴스홈으로 이동
PC버전

newsmp.com- 차별화된 뉴스

Copyright © newsmp.com all rights reserved.